새는 날개로 하늘을 날지만, 소년은 천사를 쫓으려는 꿈으로 하늘을 난다. - 빠리소년
전에 올블에서 우연히 보고 별만 매겨놨다가 며칠 전 차분히 테스트해 보았다.

내 정치 성향 수치


내 정치 성향 좌표

컥;; 테스트 전부터 3사분면일 거란 예상은 했었지만, 이렇게 왼쪽인 줄은 몰랐다. 아마, 질문의 수가 그렇게 많은 편은 아니기 때문에 개인의 가치관의 중요한 부분인 정치 성향을 정확히 반영한다고 보기는 힘들고, 추상적인 질문으로가 아닌 생활 속의 피부로 느끼는 부면에서는 좀더 보수적이지 않을까. 그래서 내 성향은 실제로는 다소 우로, 약간 위쪽이 아닐까 하는...

테스트 질문과 해석 및 해설은 여기로(혹여나 제 글을 보고 테스트하시는 분들... 이 포스트의 주인장 분 말씀대로 그냥 재미로 하시길^^)

이 님의 포스트에 달린 댓글이나 올블의 트랙백들을 봐도 자신은 자유주의적 좌파로 나온다는 분들이 압도적으로 많은 듯... 왜 그럴까? 댓글에도 여러 이유가 나오지만,
  1. 이런 테스트를 자발적으로 하고 댓글 달 만한 분들이 연령대가 낮거나 진보적일 가능성이 있다.
  2. '우익=보수=수구꼴통'이라는 그릇된 선입견때문에 오른쪽으로 나온 분들은 함구할 지도 모른다는 것. >_<(더구나 댓글의 대부분이 자유주의적 좌파시니...;;)
  3. 특정한 사건을 실생활에서 직접 맞닥뜨릴 때의 반응과는 달리, 자신이 이상적이라고 여기는 답을 골랐을 지도...(나같은 경우가 아닐까...;; 하지만, 첨부된 여러 표본 인물들의 성향 결과들은 분명히 전문가들이 말과 행동을 평가한 것이었다. 머리 속에 담겨있는 생각이 아니라...)
요새 괜히 쓸데없는 보수-진보 개념 정리에 꽂혀있었는데, 이 나라에 살다보니 정신과 눈을 흐리게 하는 것이 너무 많아서.

근데, 나만 헛갈리는 게 아닌가봐. 정치인들도 '좌파 신자유주의', '우파 사회주의'라는 말을 막 써대는 거 보면.

Creative Commons License일부를 제외한 모든 포스트는 별도의 언급이 없는 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동일조건변경허락 2.0 대한민국 라이센스를 따릅니다. - 예외의 경우 빠리소년의 공지 참조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